close_btn
  • ※ 현재 페이지의 QR 코드


  • ※ 사이트 내부 통합검색


  • ※ Paypal 기부하기
    ※ 카카오페이로 기부하기
Atachment
첨부 '3'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
1. 유리화(Rationalisation) or 실수화(?)

[TI-nspire] 계산기는 '분자/분모 꼴'인 결과의 분모에 무리수(√)나 복소수(i)가 남아 있는 것을 싫어합니다. 
ㄴ 다른 공학용 계산기들도 비슷합니다.

그래서 어지간하면 강제로 유리화 or 실수화를 진행합니다.  
ㄴ 문자가 들어 있거나 해서 실수/허수 판단이 안되는 경우 등에는 진행되지 않습니다.

 

2. 문제의 발생

그 결과값이 상수인 경우에는 큰 문제가 되지 않으나, 미지수를 포함한 식인 경우에는 경우에 따라 아래처럼 문제가 될 수도 있습니다. 

강제적인 유리화 또는 실수화 과정에서 (x-α)가 분모, 분자에 각각 곱해졌는데, 그 다음 계산에서 x=α 를 대입해야 하는 경우에는 분모가 0이 되고, 의도치 않게 결과값으로 undef 이 나옵니다. 

결과적으로 쓸데없이 분모분자에 0을 곱해서 0/0 꼴을 만든 것과 같습니다.

 

3. 해결 방안

factor(Expr1[, Var]) ⇒ expression

cfactor(Expr1[, Var]) ⇒ expression

  • var 값을 생략해도 괜찮을 수 있지만, 가급적 입력하는 것을 추천합니다.  
  • 무리수에서는 factor, 복소수에서는 cfactor를 사용하는게 모양상 바람직합니다. 
  • 위 명령으로 최종 수식을 감싸주면 분모가 더이상 유리화 또는 실수화되지 않고 그대로 출력됩니다. 
  • 위 명령어에 |x=α 조건을 붙여서 사용하거나, 결과값에 조건을 붙여서 계산하면 undef 문제를 해결할 수 있습니다. 

cfactor1.png

 

 


☆ 반대로 유리화가 진행되지 않은 채 남은 다항식을 강제로 통분하려면 comDenom( )  명령을 사용하시면 됩니다. 

11-09-2020 Image002.png

 

 

댓글 '4'
  • profile

    cfactorc1.png
    "Var 값의 입력여부"에 따라 결과의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. 

  • profile

    cfactorc2.png

    cfactor 함수와 ,var 변수의 조합에 따라 다양한 결과가 나옴을 알 수 있습니다. 

    눈에 보이는 계산에서는 실수를 바로 파악할 수 있지만, 결과값이 외부로 즉시 드러나지 않는 프로그램 내부에서 이런 문제가 발생하면 문제 파악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. 여러가지 경우를 가정해서 미리 테스트 해보는 일이 필요합니다.  

  • profile

    cfactorc3.png

    cfactor의 도움으로 원하는 결과식이 구해지긴 하지만, x=α 를 결과식이 아닌 처음의 수식에 집어넣으면 답이 안나올 수 있습니다. 이런 경우에는 어쩔 수 없이 계산을 2단계로 나누어서 해야 합니다. (다른 방법이 있으면 제보 바랍니다)

  • ?
    엔스파 2016.02.01 10:56
    진짜 유용한 정보입니다. 감사해요
?